'크기는 두배, 가격은 절반'…이마트, 4㎏급 대물 참돔회 판매

 

 이마트는 오는 12∼18일 일주일간 4㎏ 안팎의 대형 참돔으로 만든 국산 대물 참돔 모둠회를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신세계포인트 적립으로 30% 할인받고 행사 카드 결제로 20% 중복 할인 혜택을 받으면 반값에 구매할 수 있다. 최종 할인가는 340g 2만원대, 230g 1만원대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30t(톤)의 4㎏급 대형 참돔 물량을 확보했다고 전했다.

 참돔은 크기가 클수록 고소함과 식감이 뛰어나지만, 가격이 높고 구하기도 어려운 최고급 횟감으로 알려져 있다.

 이마트는 2022년 4월 수요 감소로 출하되지 않은 2㎏ 안팎의 대형 참돔 30t을 확보해 할인 행사를 통해 일주일 만에 완판시켰다.

 이후 크기를 키워 4㎏급 참돔을 공급하기로 양식장과 협의했고 이번에 그 결실을 선보이게 됐다.

 이러한 계약 양식을 통해 대량의 물량을 확보함으로써 판매가를 크게 낮출 수 있었다고 이마트는 설명했다.

 2㎏급 참돔은 출하까지 걸리는 기간이 약 40개월로 짧아 생산성이 높다.

 하지만 60개월가량을 키워야 하는 4㎏급 참돔은 상품성을 인정받지만, 생산성이 낮아 고급 횟집에서만 활용된다.

 실제 양식장 전체 참돔 가운데 4㎏급 참돔은 10%가 채 안 된다고 한다.

 염이용 이마트 수산팀장은 "앞으로도 가격은 낮추면서도 고객의 미식 범위를 넓힐 수 있는 생선회의 선순환 구조를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료.병원,한방

더보기
코로나 백신, 10월부터 고위험군만 무료…일반인 '자부담'
그동안 전 국민을 대상으로 시행됐던 코로나19 백신 무료 예방접종이 이달 말 종료된다. 이에 따라 올해 10월부터 시작되는 예방접종부터 65세 이상 어르신과 면역 저하자 등 고위험군에만 무료로 지원된다. 접종을 원하는 일반인은 비용을 내고 맞으면 된다. 질병관리청은 코로나19 백신 분야 전문가 자문회의와 예방접종 전문위원회 심의를 거쳐 이같은 내용의 2024∼2025절기 코로나19 예방접종 추진계획을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코로나19 발생은 전반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나, 65세 이상 어르신에게는 여전히 높은 치명률을 보이는 호흡기 감염병이어서 주의가 요구된다. 해외에서도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과 함께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매년 1회 예방접종을 정례화하는 추세다. 질병청은 2024∼2025절기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어르신들의 인플루엔자 백신 예방접종 시기와 동일한 올해 10월 중 시작할 예정이다. 질병청은 코로나19 백신과 인플루엔자 백신을 동시에 접종할 것을 권하고 있다. 이번 절기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에서 고위험군에 해당하는 65세 이상 어르신과 면역저하자,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과 같은 감염 취약 시설 입원·입소자는 무료로 맞을 수 있다. 고위

학회.학술.건강

더보기
"영양이 더덕더덕"…산림청, 6월의 임산물 '더덕' 선정
산림청은 6월 이달의 임산물로 산삼에 못지않은 효능을 지닌 '더덕'을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더덕은 도라지과 여러해살이풀로 독특한 향기를 지닌 뿌리 나물이다. 풍부한 영양소와 높은 효능을 지녀 '사삼'이라고도 부르며, 뿌리에 울퉁불퉁한 작은 혹이 더덕더덕 붙어 있어 더덕이라고 불린다. 국내 전역에 분포하며 특히 강원도, 충북, 경상북도 등 산간 지역에 많이 자생한다. 더덕은 특유의 쌉쌀한 맛이 특징이며 섬유질이 많아 결대로 찢어지는 특성을 보인다. 더덕은 높은 식이섬유와 낮은 열량으로 건강하고 균형 있는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더덕에 함유된 사포닌 성분은 유해 콜레스테롤을 녹여주고 노폐물의 배출을 도와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해주는 효능이 있다. 요리법은 주로 생채나 양념구이로 먹는데 식재료뿐 아니라 약용으로도 수요가 많아지면서 재배지역이 전국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단기소득 임산물로 생산성이 좋아 산불로 인해 피해를 본 산지에서 많이 심는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국민 모두 청정하고 건강한 우리 임산물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활용법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피로 회복에 좋은 더덕 많이 드시고 원기 충전해 건강한 여름을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메디칼산업

더보기
한독 "불면증 디지털 치료기기 '슬립큐' 처방 시작"
한독은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웰트가 개발한 불면증 디지털 치료기기 '슬립큐' 처방이 시작됐다고 14일 밝혔다. '슬립큐'는 환자의 수면 패턴을 분석해 개인 맞춤형 치료를 제공하는 기기로, 한독이 국내 상용화를 맡고 있다. 한독에 따르면 지난 12일 세브란스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은 교수팀은 불면증 환자에게 슬립큐를 처방했다. 해당 환자는 6주간 불면증 인지 행동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현재 국내 일부 대학병원이 슬립큐 처방을 준비 중이며, 본격적인 처방은 오는 8월 이후로 예상된다고 한독은 설명했다. 한독은 2021년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의 일환으로 웰트에 3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하고, 디지털 치료제 공동 개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다. 김영진 한독 회장은 "슬립큐는 디지털 기술로 의료진과 환자에게 개선된 이점을 제공하고 현재 매우 낮은 불면증 인지행동 치료 참여율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성지 웰트 대표는 "슬립큐의 첫 번째 환자 처방은 의미 있는 진전"이라며 "슬립큐의 불면증 치료 이점과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검증하며 디지털 치료기기가 의료 현장에 도움이 되고 필요한 치료 옵션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